Tel : 050-5245-7245

남들에게도 도움을 줬으면 좋겠다

명상캠프 신청하게 된 이유는 제 성격이 낯도 많이 가리고, 사회성도 남들보다 떨어져서 내가 계속 이대로 지내면 안 될 것 같고, 이런 나를 좀 바꾸고 싶어서 도전이라 생각하고 신청을 하게 되었어요. 솔직히 첫날 둘째 날은 너무 불편하고 밥도 잘 안 넘어가고 잠도 잘 안 들었는데 언제 그랬냐는 듯 서로가 서로에게 편하게 대해주고 대화를 하다 보니 한 사람 한 사람이 정말 멋있고 배울 점이 많았던 것 같았어요. 나이와 맞지 않게 마음가짐이 정말 어른스럽고 성실한 것 같고 4박 5일 일정이었지만 그동안 정도 많이 들었고 다음에 또 기회가 있다면 또 함께 하고 싶어요. 그리고 이 명상을 하면서 내가 살면서 한 번도 내가 어떻게 살아왔는지 되돌아본 적이 없었는데 이 방법을 알려준 것에 너무 감사하고 제일 많이 느꼈던 게 늘 내가 불쌍하고 남이 잘못했다고 생각했었는데 다 내 잘못이었구나 하는 걸 느꼈어요. 명상이라는 게 있다는 걸 알려준 분들한테도 고맙고 언젠간 나도 내가 이렇게 도움 받았듯이 남들에게도 도움을 줬으면 좋겠다, 생각이 듭니다. 우리 방 멤버들, 도움님, 도우미님들께 감사드려요~